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배터리 재활용 개발 본격 추진된다

기사승인 2021.01.18  21:01:20

공유
default_news_ad2

- 올해부터 4년간 130억 지원… 안전성 평가기술·이동형 응용제품 개발

배터리 재활용을 위한 기술 및 응용 제품 개발이 본격 추진된다.

산업통상자원부는 18일 앞으로 증가할 것으로 전망되는 사용후 배터리의 고부가가치 재활용을 위한 기술 및 응용제품 개발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폐배터리.

산업부는 올해부터 4년간 국비 총 130억원을 지원해 성능‧안전성 평가기술 및 이동형 응용제품 개발, MWh급 ESS 기술개발 및 실증 등을 진행할 예정이다. 성능‧안전성 평가기술과 관련 사용후 배터리 전용 BMS 개발, 안전성‧신뢰성 확보를 위한 표준화 등이 이뤄진다.

이동형 응용제품 개발과 관련해서는 골프카트, 전동휠체어, 전동지게차, 전기오토바이, 전기자전거 등을 들 수 있다. MWh급 ESS 기술개발 및 실증과 관련 사용후 배터리간 편차를 고려한 연결 시 안전성 확보 기술과 시스템 최적화 기술 및 실증이 진행된다.

산업부는 이 사업을 통해 사용후 배터리 평가‧활용 기준을 확립하고 사용후 배터리의 효율적 재활용과 관련 기업 경쟁력 확보를 지원해 나갈 계획이다.

신규지원 대상 공고* : '21.1.19(화) ~ 2.17(수), 품목지정 3개 과제<한국에너지기술평가원(www.ketep.re.kr) 사업공고 참조>

전기차 등에서 일정기간 사용한 사용후 배터리는 에너지저장시스템(ESS), 가로등 등 다른 분야에 적용해 활용가치를 높일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제품화가 어려운 경우에는 유가금속(니켈, 코발트, 망간 등)을 회수해 자원으로 활용할 수 있다.

산업부는 다만 다양한 환경에서 오랜기간 사용된 만큼 성능과 안전성 차이가 클 수 있으므로 제품 신뢰성 확보를 위해서는 적절한 평가 방안을 마련할 필요가 있다고 강조했다.

남형권 기자 cabinnam@enertopianews.co.kr

<저작권자 © 에너지타임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