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정부혁신 모든 것, ‘온라인 박람회’로 만난다

기사승인 2020.11.24  08:17:54

공유
default_news_ad2

- 24일부터 12월 3일까지 온라인 개최… 국민과 실시간 소통 생방송도 진행

24일부터 12월 3일까지 10일 동안 온라인·모바일(http://www.innoexpo.kr) 플랫폼에서 ‘2020 정부혁신 박람회’가 개최된다.

이번 박람회는 문재인 정부 3년 반 동안 추진해온 정부혁신 성과들이 한자리에 모이는 행사로, ‘국민이 주인인 정부’를 만들어가는 우수한 혁신 사례를 국민이 직접 체험할 수 있다.

한편 그동안 정부는 사회적 가치 중심의 국정운영을 강화하고 정책과정 전반에 국민이 참여할 수 있도록 다양한 참여 통로를 마련했으며 디지털 기반의 공공서비스를 확대해 국민에게 신뢰받는 정부로 거듭나려 노력해왔다.

그리고 이러한 노력은 국민을 위한 행정·복지 등 전 분야에 확실한 변화를 가져왔고, 특히 올해 OECD 첫 디지털정부 평가 종합 1위와 OECD 공공데이터 개방지수 3회 연속 1위, UN 전자정부평가 온라인 국민참여지수 1위 등 다양한 국제적 성과로 나타났다.

이번 박람회의 시작을 알리는 개막식은 문재인 대통령 축사와 생생한 국민의 현장 목소리를 담은 영상으로 구성해 24일 오전 10시 박람회 누리집에서 공개한다.

문재인 대통령은 영상 축사에서 정부혁신의 방향은 첫째도, 둘째도, 셋째도 국민이고 지난 3년 반, 정부혁신의 중심에 국민이 있었음을 강조하면서 대표적 혁신 사례를 국민들께 선보이게 되었음을 전달할 예정이다.

이어서 진영 행정안전부 장관은 개회사를 통해 “보다 많은 국민이 정부혁신의 성과를 체험할 수 있도록 온라인 박람회로 준비했다”고 밝히며 “같이 하는 혁신, 함께 여는 미래”를 보여주는 박람회 개막을 선언할 예정이다.

아울러 현장 공무원(소방, 보건 등)과 민간 전문가(혁신기업 종사자 등), 주부, 취업준비생 및 코로나19 업무에 종사하는 의료진 등 다양한 이들이 나와 혁신에 대한 생각과 대한민국에 바라는 점을 영상으로 밝힌다.

특히 이번 박람회의 핵심인 주제관에는 중앙부처 및 지방자치단체, 공공기관 등 총 79개 기관이 참여해 다양한 혁신 과제들을 영상 등으로 구성한 전시관으로 선보인다.

각 전시관은 국민에게 실질적 도움을 전달한 정책과 사례 중심으로 구성되는데, 과제 성격에 따라 정부혁신의 방향인 ▲사회적 가치 ▲디지털 서비스 ▲참여와 협력 및 ▲지역혁신으로 구분되었다.

먼저 ‘사회적 가치’ 전시관(11개 과제)에서는 우리 사회의 인권, 안전, 약자 배려 등 포용적 가치를 실현하는 과제들로,  119 현장 영상의료지도시스템(소방청), 생애주기별 맞춤형 서비스(행안부) 등이 국민 관심이 높은 전시과제들이다.

‘디지털 서비스’ 전시관(11개 과제)에서는 첨단기술을 통해 편리하고 안전해지는 국민의 일상을 보여주는데, 모바일 신분증(경찰청, 행안부), AR과 위치정보를 활용한 지하시설물 안전관리(산업부) 등이 대표적 사례다.

‘참여와 협력’ 전시관(11개 과제)에서는 기관 간 장벽을 허물고 정부와 국민이 협력하는 모습을 보여준다. 국민참여예산제(기재부)와 협업을 통해 마스크를 신속하고 안전하게 수급한 사례(식약처 등)를 볼 수 있다.

끝으로 ‘지역혁신’ 전시관(17개 과제)에서는 전국 17개 시도 각각의 지역 특성에 맞게 주민 편의를 높이고 지역 문제를 개선한 사례를 소개한다.

이 외에도 그동안 정부혁신 성과(코로나19 대응 포함), OECD 디지털정부 평가 1위, 올해의 정부혁신 우수사례와 적극행정 우수사례를 종합한 ‘성과관’과 국민이 실패를 극복하고 재도전을 지원할 수 있는 제도개선과 정책 발굴을 지원하는 ‘실패박람회관’도 선보인다.

행안부는 이번 박람회에서 방문객(국민)과 상호소통할 수 있는 온라인의 장점을 살려 부대행사를 박람회 홈페이지 내 혁신TV 메뉴를 통해 일 1회 오후 2시부터 생방송으로 진행한다고 밝혔다.

아울러 최근 발간한 ‘90년생 공무원이 왔다’를 소개하는 ‘전지적 90년대생 시점’(26일), 올해 최고의 정부혁신 사례를 선정하는 ‘2020 정부혁신 우수사례 경진대회’(12월 2일) 프로그램 등을 방송할 예정이다.

이후 행사 마지막 날에는 행정안전부 이재영 차관과 전문가, 국민이 함께 나오는 ‘10일간의 정부혁신 이야기’(12월 3일)도 계획되었다.

특히 이번 박람회는 종료 이후에도 누리집은 계속 유지될 예정으로, 누리집과 정부혁신1번가 유튜브 채널을 통해 관련 방송을 반복해 볼 수 있다.

한편 방문객은 전시관에 댓글을 달아 의견과 감상을 전달할 수 있고 ‘좋아요(하트)’를 눌러서 선호하는 전시관을 직접 선정할 수 있다. 뿐만 아니라 ‘오늘의 이벤트’에 참가해 적립한 마일리지로 기부에 동참할 수도 있다.

이번 박람회와 관련해 문재인 대통령은 “연대와 협력으로 코로나19에 맞서고 있는 국민들께 정부혁신이 든든한 버팀목이 되고, 넘어져도 다시 일어나는 원동력이 될 수 있도록 변화의 속도와 강도를 높여가겠다”고 밝혔다.

또한 진영 행안부 장관은 “포스트 팬데믹 시대를 선도하기 위해서는 정부혁신이 필수적이다”고 강조하며 “‘2020 정부혁신 박람회’에 많은 분들께서 찾아주셔서 그간의 성과와 우수사례를 직접 체험하시고 정부혁신의 여정에 동참해주시기 바란다”고 요청했다.

온라인뉴스팀 cabinnam@enertopianews.co.kr

<저작권자 © 에너지타임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