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전기안전공사, ‘2020 전력설비 안전성 향상대회’ 개최

기사승인 2020.11.20  10:18:18

공유
default_news_ad2

- 전력산업인 간 현장 경험과 기술 정보 나누는 우호협력의 장

전력산업 발전에 기여한 공로로 수상받은 수상자들이 단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한국전기안전공사(사장 조성완)가 전력산업인들의 협력을 굳건히 다지고 정부의 그린뉴딜 정책을 부응하기 위한 기술협력의 장을 열었다.

공사는 19일, 전북혁신도시 본사에서 한전, 발전공기업, 민간발전사 등 전력산업 관계자들이 함께한 가운데 제15회 전력설비 안전성 향상대회를 개최했다.

대면 중계와 병행해 개최된 이날 행사에는 이상일 군산대학교 교수의 ‘『K-그린뉴딜』해상풍력 기술동향 및 전망’ 발표를 시작으로 7개의 주제발표가 이어지며 국내 전력산업의 다양한 노하우 공유와 설비 안전성 향상을 위한 토론이 펼쳐졌다.

참가자들이 '전력설비 안전성 향상대회' 주제발표를 듣고 있다.

주제발표에 앞서 열린 유공자 포상행사에서는 전력산업 발전에 기여한 공로로 한국서부발전 안대선 차장 등 7명이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표창을, 한국전력 김광진 부장 등 12명이 공사 사장 표창을, LS전선 하광수 부장이 공사 감사패를 각각 수상했다.

조성완 사장은 “최근 ‘한국판 뉴딜’로 태양광, 풍력 등 그린에너지에 대한 관심이 커지고 있다”면서, “전력산업의 환경 변화에 발맞춰 새 검사기법 개발을 통한 설비안전에 더욱 박차를 가하겠다”고 말했다.

김영환 기자 yyy9137@naver.com

<저작권자 © 에너지타임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