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동서발전, 그린뉴딜 이끌 수소·재생에너지 신기술 소개

기사승인 2020.10.28  13:31:03

공유
default_news_ad2

- 2020 그린뉴딜 엑스포 참가…온실가스 활용 수소발전 기술 등 전시

동서발전 전시 부스 전경

한국동서발전(사장 박일준)는 28일부터 30일까지 ‘2020 그린뉴딜 엑스포’(국회수소경제포럼 주최)에서 그린뉴딜을 이끌 수소·재생에너지 분야 신기술을 선보인다.

동서발전은 이번 엑스포에서 울산과학기술원(UNIST), 울산대학교 등 지역 대학과 대·중소기업과의 협력을 통해 개발하고 있는 수소 생산·활용기술과 태양광 및 부유식 해상풍력 기술을 전시한다.

수소 생산·활용기술로 △온실가스 활용 수소발전 원천기술, △재생에너지 전환·저장 기술, △발전용 연료전지 시스템을 선보인다.

■온실가스 활용 수소발전 원천기술
동서발전은 UNIST와 공동으로 세계 최초 온실가스를 활용한 수소발전 원천기술을 개발하고 있다.

발전소에서 나오는 배기가스를 활용해 수소와 10㎾h급 전력을 함께 생산하는 시스템으로, 고순도 수소와 전력을 동시에 생산하면서 온실가스 저감 효과까지 얻을 수 있다.

엑스포에서 이산화탄소로 수소와 전력을 생산하는 장치를 직접 시연하고, 당진화력 발전소에 설치 예정인 상용급 플랜트를 경험할 수 있는 가상체험(VR) 프로그램을 제공한다.

■재생에너지 전환·저장 기술
한국전력 등과 함께 태양광·풍력 등 재생에너지로 만든 전력을 활용해 수소, 메탄 등으로 전환·저장하는 기술을 국책과제로 개발하고 있다.

동해화력 발전소의 재생에너지를 활용한 수전해 공정을 개발하고, 강원도와 협력해 수소 생산, 저장·운송, 활용이 가능한 국내 유일의 ‘수소 융·복합 클러스터’를 동해시 북평산업단지에 건설할 계획이다.

■발전용 연료전지 시스템
현대자동차·덕양과 공동으로 국내 순수 독자기술로 대용량 수소연료전지 발전의 상용화를 추진하고 있다.

오는 11월 울산화력 발전소에 1㎿급 발전용 연료전지 시스템을 준공할 예정으로, 향후 약 2년간 실증테스트가 진행된다. 대용량 연료전지 시장에 국산설비의 도입이 확대되면, 50%에 불과한 국산화율을 99%까지 끌어올려 가격 경쟁력 확보와 함께 국내 일자리 창출 효과가 기대된다.

아울러 재생에너지 분야 신기술로 △폐자원 활용 노면블럭형 태양광, △국내 최초 부유식 해상풍력을 소개한다.

■폐자원 활용 노면블럭형 태양광
중소기업과 협업해 보도블럭 기능과 태양광 발전이 합쳐진 ‘폐자원 활용 노면블럭형 태양광’을 개발하고 있다.

버려지는 폐자원으로 만든 보도블럭에 고강도 태양광 모듈을 결합해 만든 시제품을 개발하고, 지난 9월 울산시 중구청에 설치해 강도 및 안전성을 검증하고 있다. 이번 엑스포에서 해당 시제품을 관람할 수 있다.

■국내 최초 부유식 해상풍력
울산대학교와 공동으로 국내 최초 부유식 해상풍력 발전기를 개발하고 있으며, 울산 인근의 동해 가스전 해상플랫폼을 활용해 대규모 해상풍력단지를 조성할 계획이다. 이번 엑스포에서 1/40 크기의 모형을 설치해 관람객들에게 소개한다.

동서발전 관계자는 “대산산업단지에 세계 최대 부생수소 연료전지 발전소를 운영하는 등 차세대 그린수소·재생에너지 기술 개발을 적극 추진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그린 뉴딜 선도를 위한 기술 개발과 일자리 창출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동서발전은 정부의 한국형 뉴딜에 발맞춰 ‘동서발전형 뉴딜’ 추진 전략을 수립해 △그린 뉴딜, △디지털 뉴딜, △사람중심 안전망․환경망 구축 등에 2025년까지 7조원을 투자할 계획이다.

특히 그린 뉴딜 분야에 신재생 및 수소산업에 2025년까지 약 2조 7천억 원을 투자해 설비용량 4.3GW를 확보할 계획이다.

남형권 기자 cabinnam@enertopianews.co.kr

<저작권자 © 에너지타임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