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국제에너지기구...청정에너지 미래 논의

기사승인 2020.07.09  17:14:40

공유
default_news_ad2

- 한국의 에너지전환 정책과 성과 소개

주영준 에너지자원실장

산업통상자원부(장관 성윤모) 주영준 에너지자원실장은 9일 열린 국제에너지기구(IEA) 청정에너지전환 고위급회의에 참석, 청정에너지 미래와 지속가능한 회복에 대해 국제에너지기구 회원국, 국제기구 및 주요 에너지기업 대표들과 의견을 나누었다.

이번 회의는 국제에너지기구 회원국 에너지 장·차관 38명, 국제기구 수장 9명, 기업 대표 14명 등이 참석했다.

이번 고위급회의는 앞서 개최된 국제에너지기구 원탁회의를 마무리하는 자리로, 그간의 논의 내용을 공유하고 청정에너지 미래 달성 방안과 민·관 협력을 논의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번 회의에서 참석자들은 △에너지 안보를 위한 고용 창출과 경제 성장 △청정에너지기술 혁신 가속화 △포용적이고 공정한 회복 △전력안보와 지속가능성 등에 대해 의견을 교환했다.

주 실장은 전력안보와 지속가능성을 주제로 한 고위급 회의에 참석하여 한국의 에너지전환 정책 및 성과와 함께, 지속가능한 전력시스템 구축을 위한 한국의 계획을 설명했다.

참석자들은 분과1: 청정에너지기술 혁신 가속화, 분과2: 포용적이고 공정한 회복, 분과3: 전력안보와 지속가능성 중 하나를 선택해 참여했으며 특히 최근 한국이 경기회복과 기후변화 대응을 위한 그린뉴딜을 추진하고 있다고 강조하면서 이를 통해 에너지전환을 가속화하고 지속가능한 전력체계를 만들어 나갈 것임을 소개했다.

지속가능한 전력체계를 위한 방안으로 ① 정보기술(IT) 기술혁신을 통한 전력체계 유연성 확보, ② 재생에너지 간헐성에 신속 대처할 수 있는 에너지저장장치 등 백업설비 확충, ③ 100% 재생에너지만으로 제품 제조(RE100), 스마트 그린산단 등 산업 분야의 녹색혁신을 추진하고 있음을 설명했다.

참여국들은 정부가 청정에너지기술 혁신, 포용적이고 공정한 회복, 회복력있는 전력체계 구축에 있어 중요한 역할을 한다는데 공감하면서, 청정에너지 미래를 향한 지속가능한 회복을 위해 국제 공조를 강화해나가기로 약속했다.

남형권 기자 cabinnam@enertopianews.co.kr

<저작권자 © 에너지타임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