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나주시, 혁신산단에 1070억 규모 ‘수소연료전지발전소’ 유치

기사승인 2020.03.13  15:45:04

공유
default_news_ad2

- 13일 아이티파워나주연료전지발전소(주)와 투자협약
20MW급 수소연료발전설비 2023년 6월까지 건립

강인규 나주시장(오른쪽)과 신양우 아이티파워나주연료전지발전소 대표가 협약식을 체결하고 있다.

전라남도 나주시 혁신산업단지에 친환경 신재생에너지원으로 각광 받는 20MW급 ‘수소연료전지 발전소’가 들어선다.

나주시(시장 강인규)는 13일 시청 시장실에서 아이티파워나주연료전지발전소(대표 신양우)와 ‘연료전지 발전사업 투자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협약식에는 강인규 시장과 신양우 대표를 비롯한 양 기관 관계자 6명이 참석했다.

연료전지발전은 전기를 이용해 물을 수소와 산소로 분해하는 것을 역이용해 수소를 산소와 화학적으로 결합, 전기를 얻는 발전 방식을 의미한다.

전기화학 방식을 이용해 전기를 직접 생산하기 때문에 발전단계부터 전기 생산까지 환경오염물질이 1%도 나오지 않는 신재생에너지로 각광받고 있다.

아이티파워나주연료전지발전소(주)는 협약에 따라 나주혁신산단 8222㎡부지에 20MW급 연료전지발전설비 건립을 추진한다.

투자금액은 총1070억 규모로 올해 8월 착공해 2022년 2월까지 준공을 마칠 계획이다.

20MW급 발전소가 운영되면 연간 16만1345MW의 전력을 생산하게 된다.

시는 연료전지발전소 건립에 필요한 인허가 등 각종 행정적 지원에 착수한다.

이와 함께 발전소 건립사업의 공동투자사를 맡은 ‘한전KPS’는 설계·조달·시공(EPC)을 주관한다.

‘한국중부발전㈜’에서는 신재생에너지공급인증서(REC) 확보와 유지·관리(O&G)를, ‘네오마루㈜’는 사업개발 및 EPC를 공동 이행하기로 했다.

혁신산단 수소연료전지발전소 건립 투자협약식에 양 기관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시는 2년여에 걸친 건립 기간 및 향후 20년여 간의 발전소 운영에 있어 건설인력 8400여명, 운영인력 100여명 등이 필요할 것으로 전망하면서 지역민의 일자리 창출에 기대를 걸고 있다.

강인규 나주시장은 “혁신산단 내 수소연료전지발전소 건립은 전남 에너지신산업 규제자유특구 핵심 사업인 대용량 분산전원 연계 MVDC실증사업과 연계해 산단 활성화와 지역 발전에 새로운 도화선이 될 것”이라며 “발전소의 성공적인 건립을 위한 행정적 지원에 최선을 다해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혁신산단은 지난해 11월 혁신기술을 규제없이 연구·테스트하고 사업화할 수 있는 ‘제2차 규제자유특구’로 지정돼 총390억원 규모의 대용량 분산전원 연계를 목표로 한 '중압직류배전(MVDC)' 실증 인프라 구축을 추진하고 있다.

현재까지 177개 기업과 1조1080억원 규모 투자협약을 체결했으며 이중 125개 기업이 투자를 실현, 분양률 75%를 달성했다.

남형권 기자 cabinnam@enertopianews.co.kr

<저작권자 © 에너지타임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