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외투기업 방문한 유명희 본부장 “마스크 생산 확대 동참에 감사”

기사승인 2020.03.12  18:30:12

공유
default_news_ad2

유명희 산업통상자원부 통상교섭본부장이 12일 경기도 군포에 있는 마스크 생산 핵심 설비 생산 업체 한국브렌슨을 방문, 마스크 생산 확대에 힘을 보태줄 것을 당부했다.

한국브렌슨은 마스크 제조에 사용되는 초음파 용착기 생산업체로, 미국의 에머슨 그룹 자회사인 브렌슨 울트라소닉스가 100% 출자해 1992년 설립한 한국 현지법인이다.

여기서 생산하는 초음파 용착기는 초음파로 미세 진동에너지를 발생시켜 물체 표면을 녹여 접착하는 장비다. 마스크뿐 아니라 자동차 부품과 가전기기 접합, 의료제품 밀폐 등 다양한 분야에서 사용되고 있다.

유 본부장은 한국브렌슨이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에도 정부의 마스크 생산 확대 노력에 적극 동참하고 있는데 감사의 뜻을 표하고 초음파 용착기가 적기에 공급될 수 있도록 협조를 당부했다. 또 브렌슨 제품이 통관, 배송 등의 과정에서 어려움을 겪을 경우 정부가 적극적으로 나서 해결해 주겠다고 약속했다.

유세근 한국브렌슨 대표는 최근 브렌슨의 마스트용 초음파 용착기 주문이 증가하고 있다며 한국에서 마스크 생산 확대에 기여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답했다.

남형권 기자 cabinnam@enertopianews.co.kr

<저작권자 © 에너지타임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