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대성에너지, 남산동 본사사옥 일시 폐쇄

기사승인 2020.03.04  17:34:26

공유
default_news_ad2

- 코로나19 확진환자 발생에 따른 비상운영체제 시행

대성에너지(주)(대표이사 우중본)는 코로나19 확진환자가 1명 발생한 중구 남산동 소재 본사사옥을 3월 4일 16시부터 8일까지 일시 폐쇄하고 즉시 방역소독 하며, 직원들은 업무지속 비상계획에 따라 재택근무를 시행한다고 밝혔다.

남산동 본사사옥 일시 폐쇄와는 별도로 대구 전역에 분사되어 있는 각 지사안전팀과 상황실, CNG충전소, 세너지 등은 업무를 지속하며, 비상사태에 대비하여 필수근무 인력들에게 VPN망 등 원격업무시스템을 사전에 지원하여 업무공백은 없다고 전했다.

우중본 대표이사는 “이번 본사사옥 일시 폐쇄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부득이한 조치로 고객의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유선 민원상담은 기존과 같이 회사의 콜센터에서 처리하며, 상황을 조기에 종결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남형권 기자 cabinnam@enertopianews.co.kr

<저작권자 © 에너지타임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